검색

의료계 14일 집단휴진 예고

-당진시,파업당일 진료가능병원 안내/보건소 진료업무 재개 -

가 -가 +

홍여선 기자
기사입력 2020-08-11

 

 
당진시가 14일로 예고된  의료계 집단휴진 사태에 대비, 지역 시민의 의료 공백 방지를 위해 관내 의료기관에 대한  진료명령과 함께 비상진료기관 및 진료 가능 의료기관을 안내하고 파업당일 보건소 진료 업무를 재개키로 했다.

 

▲     © e-당진뉴스


의료계는 정부의 의대정원 증원 계획 등 주요 보건의료 시책에 반대 입장을 발표하고 오는 14일 집단 휴진 등 집단행동 가능성을 예고한 상태로 전국적으로 전공의 및 개원의 80% 이상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시민 진료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.
 
 
당진시는 시민 진료 차질에 대비해 지역 내 86개 의료기관에 집단 파업 참여로 휴진을 할 경우 의무적으로 휴진신고를 하도록 명령하고 이를 위반 시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.

 
또한, 코로나19로 잠정적으로 중단했던 보건소 진료업무를 파업 당일인 14일에는 일시적으로 재개할 것을 검토 중이며,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을 운영하고 24시간 비상체계를 유지할 계획이다.

 
당진시보건소 관계자는 “정기적인 진료 및 처방을 받는 환자의 경우 파업당일을 피해 사전에 의료기관을 내원하고, 부득이 14일 의료기관을 내원해야 할 경우 시 홈페이지 및 공식블로그 등을 통해 진료가능 의료기관을 확인하거나 24시간 진료가 가능한 지역응급의료센터(당진종합병원 응급실)를 이용하길 바란다”고 당부했다.

 

▲     © e-당진뉴스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e-당진뉴스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