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 학술총서 발간

당진시는 천주교 내포교회사연구소를 지원, 우리나라 최초의 사제이자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인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학술총서 발간을 추진 중이다.

가 -가 +

e-당진뉴스
기사입력 2020-07-03

 

 

▲     © e-당진뉴스

 


내포 천주교의 중심인 당진시는 솔뫼성지, 합덕성당, 신리성지 등 한국 천주교 역사에 중요한 성지가 다수 분포하고 있으며 각각 김대건 신부, 페랭 신부, 다블뤼 주교 등 역사 인물이 활동한 의미 깊은 장소들이다.
 

학술총서는 천주교 대전교구 내 내포교회사연구소가 당진시의 지원을 받아 각각 솔뫼성지, 합덕성당, 신리성지의 역사를 주제로 총 3권의 총서를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이 되는 2021년 연말 발간할 예정이다.

 
김대건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는 탄생일인 8월 21일을 전후로 김대건 신부 관련 공연 ‧ 전시 ‧ 국제학술심포지엄 등 다양한 행사로 개최될 예정으로 탄생지인 솔뫼성지에는 연간 100만명의 국내 외 관광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e-당진뉴스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