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왜목마을서 민 · 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

당진시는 7일 오후 2시 석문면 왜목마을 일원에서 선박 기름유출 사고를 가상한 2019년 민 · 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을 실시했다.

가 -가 +

e-당진뉴스
기사입력 2019-11-07

 


 

▲     © e-당진뉴스

 

 
당진시청, 평택해양경찰서, 현대제철, 해양환경공단 등 15개 기관 및 단체에서 180여 명이 참가한 이번 훈련은 유조선 연료탱크 파공으로 약 20㎘의 유류가 유출된 해양오염사고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.

 
훈련은 1단계 해양오염조사, 2단계 현장지휘소 및 방제기자재 임시보급소 설치, 3단계 해양방제 실시, 4단계 폐기물 임시저장소 설치, 5단계 해안오염 모니터링 등 모두 5단계에 걸쳐 실시됐다.

 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

Copyright ⓒ e-당진뉴스. All rights reserved.